아몬드 브리즈... 아몬드 우유라해서 졸라 맛있겠다 하고 큰 거 사려다가 일단 작은 거 맛보고 맛있으면 사자, 하고 샀음. 진짜 큰일날 뻔 했다. 디자인은 나님 스타일인데 맛이 진짜 미숫가루 없었으면 버릴뻔 하였음... 고소할 줄 알았는데...ㅠ-ㅠ



요즘 날씨가 이렇습니다...

아 물론 진짜 강아지는 아님.

다리 사이에 참외가 인상적


'버섯씨의 소소한 취미 > 잡글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*  (0) 2016.08.27
*  (0) 2016.08.22
*  (0) 2016.08.20
*  (0) 2016.08.20
*  (0) 2016.08.13
*  (0) 2016.08.03
Posted by 버섯씨