'2017/01/10'에 해당되는 글 2건

  1. 2017.01.10 초대장 9장 (52)
  2. 2017.01.10 1월7일 ~ 1월 10일

지난 달 블로그를 게을리했음에도 초대장이 9장 나옴. 티스토리 블로그 하고 싶은데 초대장 필요하신 분 댓글로 메일주소 남겨주세요. 광고성 블로그 만들 것 아니고 정말 소통하면서 블로그 운영하고 싶으신 분이었으면...

저작자 표시
신고
Posted by 버섯씨

0

자크 데리다

프랑스철학자. 철학 뿐 아니라 문학, 회화, 정신분석학 등 많은 저서. 현대 철학에 '해체'의 개념 도입. 본질 - 현상 이분법 부정. 자연스러운 것이 아닌 인위적인 것. 언어와 음성 둘 다 온전하지 않다. 명명. 생각. 말(음성)이 먼저? 글(문자)이 먼저? 말, 기록의 필요성 서양 사상. 말의 중요성 = 이성적인 것 중시

꽃. 개인의 경험. 감정을 바탕으로. 말과 글의 순서를 해체. 실제 사물을 정확하게 담아내는 것은 글이다! - 데리다

글을 해체해서 진짜 의미를 파악해야. 글을 제대로 이해하려면 다른 것과 연관 시키지 x 그 자체만을. 엄마<->아빠 (x)

이성에 대한 믿음을 강조하기 위해 상대적으로 다른 것을 억압 (남성-여성, 백인-유색인) 해체하라.

기표/기의


2

오늘 아침 9시에 일어나는 거 성공했다. 컨ㄴ디션 최고이다.


3

연진언니 결혼식을 보니 결혼식이 매우 현실처럼 느껴졌다. 머릿속으로 나의 결혼식 모습을 그려본다. 나보다는 엄마 아빠의 모습이 더 많이 그려진다.


4

건강하게 오래 잘 살자


5

영어공부 하고 싶다.


6

인정이 과외를 그만두었다. 시험도 보지 않는다고 했다. 나는 순식간에 무언가를 잃어버린 기분이 되었다.

-+ 하지만 인정이가 과외를 계속 진행하는 것은 내가 봐도 조금 무리인 것이었다. 한달이라는 시간이 너무 짧고 그 안에 너무 수없이 많이 흔들릴 것이기 때문에. 게다가 한달내에 언어적감수성과 깊은 사유의 방식을 얻어가기란 거의 불가능에 가깝다. 하지만 구멍은 구멍이다. 무언가 뻥...


7

몇 년만에 새 책상


8

추억버섯이 되어 2011년 2012년 2013년 2014년 2015년 다이어리를 정주행했다. 기억이 안 나는 말들도 있었고 손발이 오그라드는 말들도 아주 많았다. 확실히 글씨는 그 때 더 잘썼던


9

루앤비커피 맛있다


10

그린존, 나는 쩔오빠의 민행사처럼 큰 소속감을 느끼고 싶다. 그런 면에선 낟이 좋았지.


11

어제는 동화를 썼는데 불만족스럽다. 동화를 쓸 맛마저 사라졌다. 책을 읽고 싶은데 도서관이 넘 멀다. 


12

기세은 바리스타는 김세은스타님을 모델로 만든 인물인데 요즘의 나는 기세은처럼 살려고 하고 그래서 이틀 연속 일찍 일어남

저작자 표시
신고

'버섯씨의 소소한 일상 > 일기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2월 8일~ 3월 11일  (0) 2017.03.12
1월11일~ 1월 22일  (0) 2017.01.22
1월7일 ~ 1월 10일  (0) 2017.01.10
11월 26일 ~ 1월 6일  (0) 2017.01.06
11월14일 - 11월 21일  (1) 2016.11.21
10월31일~ 11월13일  (2) 2016.11.13
Posted by 버섯씨